Array Array Array Array Array Array Array
       


 
     
 
 
     
 
 
 
 
 
 
제목
엄마가 너무너무 미안하고 사랑한다..
작성자
땡삐
날짜
2014-12-04 10:27:16
엄마가 너무너무 미안하고 사랑한다.. 우리 아가들..
그때는 너무 어리고 철이 없어서, 겁이 났었어.
그래서 잘못된 선택을 해버렸구나..너무 미안하다..
너무 늦게 너희들에게 용서를 비는것 같아..
평생 너희들을 잊지 않을꺼야.. 사랑한다..
우리 일용이, 이순이.. 엄마가 태명도 제대로 못 지어줬네.
다음 생에는 정말 좋은 엄마가 될테니까, 우리 꼭 다시 만나자.
미안하고 사랑하고, 좋은 곳으로 갈수 있게 엄마가 기도할게.

last modified : 2014-12-04 10:28:06
이 글에 덧글 남기기
이 름
비밀번호
내 용
등록하기
삭제하기 수정하기 답변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93 아가들아 미안하다. 맘. 6 2018-11-01
92 미안해 나쁜엄마 106 2018-06-28
91 미안해.. 엄마 206 2017-12-22
90 미안해 아가야 정말미안해 준이맘 643 2016-09-15
89 엄마가 잘못했어. [1] 달이엄마 1,472 2015-09-09
88 미안하다 그리고 사랑한다 [1] 하늘 1,383 2015-04-05
87 첫째야 미안하다 못난 엄마 1,156 2015-04-01
엄마가 너무너무 미안하고 사랑한다.. 땡삐 1,329 2014-12-04
85 극락왕생 무지한엄마 1,364 2014-09-21
84 미안해..미안하고 또 미안해... 미안해.. 1,464 2014-09-15
83 미안해 나의 아가야... 엄마가 1,470 2014-04-18
82 사랑하는 나의아가야~ 엄마가 1,472 2014-02-27
81 미안! 미안! 미안! 이재성 1,439 2014-02-09
80 정말 진심으로 미안하구나.. [2] 미안합니다.. 2,175 2013-08-23
79 미안하다 엄마 1,621 2013-08-14
1 2 3 4 5 6 7
글쓰기
검색하기